목포 활동 서예가 송홍범 작품 목포시에 기증 ‘맛의 도시 목포’글귀 족자 작품 목포시에 기증, 청사에 전시

2019-07-19 16:08:51 by 한형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전남=IBS중앙방송】한형민기자 = 목포에서 활동하는 죽전 송홍범 서예가가 지난 18일 ‘맛의 도시 목포’라고 쓰인 족자 1점을 목포시에 기증했다.

송홍범 서예가가 이번에 기증한 작품은 지난 4월 12일 서울에서 ‘맛의 도시’ 목포 선포식에서 거필 퍼포먼스를 하였던 것과 같은 내용을 족자 형태로 재현하여 전달한 것이다.

목포시는 기증 받은 작품은 직원과 시청을 방문하는 시민들이 감상할 수 있도록 청사 로비에 전시하여 맛을 알리는 계기를 마련했다.
 
송홍범 서예가는 “목포시가 2019년 4월 12일 맛의 도시로 선포 한 날을 널리 기념하고, 목포 시민 스스로가 맛의 도시에 대한 자긍심을 갖길 바라는 마음에 작품을 목포시에 기증했다”고 밝혔다.

죽전 송홍범은 2009년 제15대 김대중 대통령 서거 당시 명정 휘호를 쓴 서예가로 예술의 본향 목포 및 전남지역을 대표하는 중진 서예가이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