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수상레저활동 안전관리‘박차’출항전 장비 안전점검은 필수입니다.

2019-07-04 17:42:52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4일 전남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채광철)는 여름 성수기를 맞아 수상레저 활동을 즐기는 수상레저객 증가로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안전관리에 분주하다.

해경에 따르면 주말 기준 영광 계마항에서 출항하는 원거리 개인 수상레저기구는 약 217척으로 주로 안마도,송이도,위도 해역에서 수상레저활동이 이뤄지고 있는 등 관내 수상레저기구 1,641척 등록되어 있다.

이에 해경은 주요 출항지를 찾아 수상레저객들에게 사고 예방 전단지를 배부하고 안전홍보물품인 휴대폰 방수팩,리플렛,부채,보조배터리 등을 전달하는 ‘맞춤형 수상레저 안전홍보’를 이어 나가고 있다.

채광철 목포서장은 “수상레저보트는 출항 전 장비점검과 개인의 안전의식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사고예방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안전한 레저 활동이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목포해경서는 SNS(네이버밴드)를 적극 활용해 안전수칙 영상과 출항전 사전점검요령 및 지역 위험정보를 통해 안전의식 개선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해가고 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