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청, 재부 보훈단체장 초청 위문행사 가져

2019-06-20 14:53:19 by 윤한석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윤한석기자= *부산지방경찰청(청장 이용표)은 20일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를 위해 헌신해 온 재부 보훈단체장을 초청하여 호국보훈의 의미를 되새기는 뜻 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는 ▴독립운동가인 고 권숙린 선생의 손자 권병관(74세) 광복회 지부장과 ▴4․19 혁명 당시 고등학생 신분으로 항의에 적극 동참한 김용성(79세) 4․19 민주혁명회 지부장 ▴6.25전쟁과 베트남전쟁에 참전하신 이만수(83세)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지부장 등 총 11개 보훈단체 지부장이 참석했다.
이용표 청장은 인사말을 통해오늘의 발전된 대한민국이 있기까지는 여기 계신 여러분들의 숭고한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국가를 위해 헌신한 분들을 잊지 않고 보답하는 성숙한 보훈문화가 하루빨리 정착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부산경찰청은 지난 3월 삼대에 걸쳐 독립운동을 펼친 고 이길영 애국지사의 유족인 황원희(86세) 여사 자택을 방문하여 ‘독립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를 가진데 이어, 4월에는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독립유공자 후손으로 구성된 광복회 회원들을 청사로 초청하여 감사 행사를 갖는 등 국가를 위해 헌신한 분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억하고 기리는 행사를 이어가고 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