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준 부산교육감, 초헌관 맡아 제427주년 충렬사 제향 봉행

2019-05-25 17:15:19 by 윤한석기자 기사 인쇄하기






 

 ​​​​​​ ​​​​​​​​​​​​(부산=IBS중앙방송)윤한석기자=*.김석준 부산광역시교육감이 25일 오전 10시 부산시 동래구 충렬사에서 오거돈 부산시장, 박인영 부산시의회의장, 지역 국회의원, 시민 등 4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임진왜란 제427주년 충렬사 제향 봉행’ 행사에서 초헌관을 맡아 재배와 분향, 헌작 등을 하고 있다. 아헌관은 윤흥신 장군 후손인 윤태곤 등 2명이 맡았다.

한편 충렬사는 부산광역시지정 유형문화재 제7호로 지정된 현충시설로 동래부사 충렬공 송상현공, 부산진첨사 충장공 정발 장군, 다대첨사 윤흥신공을 비롯해 왜적과 싸우다 전사한 민관군 등 93신위가 모셔져 있으며 매년 5월 25일 순국선열들을 추모하기 위해 제향을 봉행하고 있다.

(사진): ‘임진왜란 제427주년 충렬사 제향 봉행’ 모습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