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신안군 흑산도 항내에서 관광객이 해상에 익사하는 사고 발생

2019-04-29 16:37:23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전남=IBS중앙방송한성일 기자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채광철)에 따르면 지난 28일 오전 11시 35분경 신안군 흑산도 항내 영복수산 앞 해상에 사람이 엎드린채로 해상에 떠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1508함과 흑산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해  수색 및 구조에 나섰다. A씨는 출동 6분만에 구조했으나, 발견당시 호흡과 맥박이 멎은 상태였다. 
 
숨진 A씨는 지난 27일 18시경 흑산도 입도해 저녁식사를 한 후 함께 동행 B씨와 함께 오후 11시경까지 술을 마신 것으로 확인됐다. 

목포해경은 B씨등 일행 7명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