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진심이 닿다> 매주 수목 밤 9시 30분 방송!보면 연애하고 싶은 특급 케미 셋!

2019-02-19 09:54:39 by 최인애기자 기사 인쇄하기



사진> tvN 제공

【서울=IBS중앙방송】최인애기자 = 열일하는 특급 케미스트리가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tvN 드라마 ‘진심이 닿다’, ‘왕이 된 남자’, ‘로맨스는 별책부록’이 보면 연애하고 싶은 케미스트리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을 끌어당기고 있는 것.

 - ‘왕이 된 남자’ 여진구-이세영, 국보급 케미! 애틋함 폭발+시청률도 UP!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극본 김선덕/ 연출 김희원/ 제작 스튜디오드래곤)에는 ‘국보급 케미’가 있다. 왕이 된 광대 여진구(하선 역)의 정체가 중전 이세영(소운 역)에게 드러나기 전까지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마음을 아낌없이 드러내 설렘을 유발했다. 개암나무 열매로 피어난 로맨스는 두사람의 연서로 심장을 요동치게 했다.

특히 이세영이 여진구의 정체를 알게 된 후 두 사람의 로맨스는 애틋하고 절절하게 변하며 풋풋함과는 또 다른 케미스트리를 선사했다. 또한 두 사람의 연기 호흡과 케미스트리가 시청자들의 응원을 유발하고 있다.

-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이종석, 심쿵 포텐 터진 연상연하 케미! “혹시 나 좋아하니?”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극본 정현정/ 연출 이정효/ 제작 글앤그림)은 이나영(강단이 역)과 이종석(차은호 역)의 연상연하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의 주말 밤을 달달하게 만들고 있다. 특히 이나영에게 관심을 보이는 위하준(지서준 역)의 등장에 이종석이 질투심을 드러내면서 이나영-이종석 사이에 미묘한 스파크가 일었고, 결국 이나영이 이종석의 마음을 알아채 심쿵을 유발했다.

무엇보다 두 사람은 극 초반부터 작품 안에 자연스럽게 녹아 든 모습을 보여주며 달달함을 자극했다. 훤칠한 비주얼과 함께 자연스러우면서 따뜻한 두 사람의 케미스트리는 추운 겨울에 따뜻함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심장을 떨리게 만들고 있다.

- ‘진심이 닿다’ 이동욱-유인나, 연애세포 부활시키는 케미장인! 광대승천 주의!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극본 이명숙, 최보림/ 연출 박준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에서는 죽은 연애세포까지 부활시키는 특급 케미장인이 활약하고 있다. 바로 케미남신 이동욱(권정록 역)과 케미여신 유인나(오진심 역)가 만나 둘만 모르는 썸 전초전을 보여주고 있는 것.

연애치 변호사 역을 맡은 이동욱의 대형견 같은 매력과 모태솔로 여배우 역을 맡은 유인나의 사랑스러움이 폭발적 화학 반응을 이끈다. 특히 이동욱과 유인나는 지난 4회에서 전설의 '갓면봉 장면'을 탄생시키며 숨멎 케미스트리를 뿜어냈다. 상처에 연고를 바르기 위에 초밀착한 두 사람의 모습이 심장을 부여잡게 했다. 특히 상처에 연고를 바르며 빨리 낳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호호' 입김을 부는 유인나와 떨리는 마음으로 유인나를 바라보는 이동욱의 표정이 설렘을 증폭시켰다.

이외에도 극중 두 사람이 펼치는 본의 아닌 밀당과 본인들만 모르는 썸이 픗풋한 설렘으로 광대를 들썩이게 한다. 더욱이 티격태격 신경전을 펼치는 장면에서도 텐션을 만들어내 폭발적인 케미스트리를 입증하는가 하면, 두 말 할 것 없는 환상적인 연기 호흡과 비주얼 케미로 장면장면에 설렘 모먼트를 선사한다. 이는 시청자들의 연애세포를 자극하는 동시에 현실 연애를 바라게 만들 정도. 뿐만 아니라 극중 연애에 서툰 두 사람의 모습이 되려 누구에게나 있는 첫 사랑, 첫 연애의 기억을 소환하며 광대를 들썩이게 만든다. 이와 함께 연애치 변호사 이동욱과 모태솔로 우주여신 유인나가 썸 전초전을 종료하고 연애로 들어설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폭발하고 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