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해양오염사고 유출량 61%나 대폭감소어선사고 증가로 전년대비 사고건수는 증가했으나 유출량 대폭감소

2019-01-30 16:37:38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전남=IBS중앙방송한성일 기자 =서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병로)은 2018년 서해청 관내에서 발생한 해양오염사고를 분석한 결과 전년대비 사고건수는 6%증가하였으나, 유출량은 61% 대폭 감소했다고 밝혔다.
< ’17년 78건 발생, 72.481㎘ 유출 → ’18년 91건 발생, 28.411㎘ 유출 >



 이는 어선에 의한 소형오염사고 건수는 증가하였으나, 관내 해상공사 현장 테마 점검 등의 예방활동으로 예·부선에 의한 사고 감소에 의한 것으로 분석됐다.
* ‘17년(21건, 34㎘) → ’18년(12건, 0.6㎘)

 ‘18년 해양오염사고를 분석해 보면 1㎘미만의 사고가 84건으로 전체 사고건수의 92%를 차지하였고, 30㎘l이상의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원인별로는 해난에 의한 사고가 35건으로 전체의 38%를 차지하여 가장 많이 발생하였으며, 부주의〉 파손 〉 고의가 그 뒤를 이었다.
* (해난) 35건, 38% 〉 (부주의) 32건, 35% 〉 (파손) 16건, 18% 〉 (고의) 8건, 9%

 오염원별로는 선박에 의한 사고가 77건으로 전체의 85%를 차지하였으며, 그중 어선에 의한 사고가 51건으로 가장 많이 발생하였다.

 해역별로는 선박통항 및 물동량이 많은 여수해역이 40건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고, 목포 〉 완도 〉 군산 〉 부안이 그 뒤를 이었다.
* (여수)40건, 44% 〉(목포)28건, 31% 〉(완도)12건, 13% 〉(군산)8건, 9% 〉(부안)3건, 3%

 서해해경은 어선사고를 줄이기 위해 어업종사자에 대한 교육·홍보를 확대할 예정이며, 방제 사각지대인 도서 및 원거리 지역에 방제 물품 지원, 교육·훈련 등 국민방제대를 활성화할 예정이다.

 김병로 서해해경청장은 “지속적인 방제훈련과 예방활동을 통하여 해양오염사고 대비·대응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고위험 지역 집중관리, 긴급구난 역량강화 등 국민의 깨끗하고 안전한 바다를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