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해경청, 해양오염방제 자원봉사자 리더 간담회 개최 18일 서해청… 우수봉사자에 감사장 전달· 봉사활동 사례 등 공유

2018-05-18 17:20:58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전남보도본부]한성일 기자=서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구자영)이 18일 서해청 대회의실에서 해양오염방제 자원봉사자 리더와 해안방제 책임기관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양오염방제 자원봉사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여수, 완도, 목포, 부안, 군산 등 전남·북 5개 지역 우수 봉사자 리더에 대한 감사장 수여와 함께 자원봉사의 가치와 개념에 대한 교육, 대규모 오염사고 발생 시 전남도청, 목포시청 등 관계기관 간의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한 논의 순으로 진행됐다.
간담회에서는 여수지역 자원봉사자 이승우씨와 목포지역 김명진씨 등 5명의 우수 봉사자에게 서해지방해양경찰청장 명의의 감사장이 전달됐다.  

자원봉사자는 지난 2016년 3월 처음 시작돼 현재 전남·북 지역에 39명의 봉사자 리더가 활동하고 있다. 이들은 그간 유해화학물질 사고대응 및 민・관 합동 해안방제 훈련을 비롯, 간담회 및 이론교육 등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한편, 이날 간담회는 ’07년 태안 허베이 스피리트호, ’14년 여수 우이산호와 같은 대규모 해양오염사고 시 자원봉사자들의 활동 사례 공유와 함께 전남 자원봉사센터 유문광 팀장이 특별강사로 나서 자원 봉사의 가치와 중요성에 대해 강의했다.
서광열 해양오염방제과장은“자원봉사자들 덕분에 서해바다는 더욱 안전하고 깨끗해지고 있다”며 “해경도 자원봉사자 여러분이 적극적으로 봉사할 수 있도록 앞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