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CCTV 통합관제센터, 절도범(차량털이) 발견 검거

2017-03-06 17:08:21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목포시 통합관제센터(이하 센터)가 차량털이 절도범을 발견해 검거에 기여했다.

지난달 22일부터 시험 운영 중인 센터의 관제 요원은 지난 5일 새벽 2시 30분경 모니터링 중 해안동 소재 송광비치아파트 부근 도로상에서 주차된 차량의 차량털이를 하는 절도범을 발견했다.

이후 상황근무 경찰관에게 신속하게 보고했고, 목포경찰서 112 지령실에 통보돼 기동순찰대는 절도범 전원 3명을 검거했다.

조부갑 안전총괄과장은 “범죄 징후 등 특이사항 발생시 센터에 파견된 경찰관을 통해 신속하게 대처하기 때문에 관제센터는 시민 안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고 밝혔다.

센터는 목포시청 민원동 3층에 총면적 593㎡ 규모로 설치됐으며 시는 3월중 본격 운영할 방침이다.

15억 36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 통합관제센터는 관제실과 장비실, 영상분석실, 회의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방범용을 비롯해 어린이보호구역, 공원, 재해위험지구, 32개 초등학교 등에 설치된 CCTV 888대를 관제요원 29명과 경찰관이 4조 3교대로 24시간 365일 모니터링 한다.

한성일 기자​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