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중구 2018년 생활임금 결정

2017-10-10 14:51:59 by 전용배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시 중구(구청장 김은숙)
부산광역시 중구(구청장 김은숙)는 2018년 생활임금을 ‘시급 8,855원’(209시간 기준 1,850,695원)으로 결정했다.
이는 2018년 최저임금 시급 7,530원 대비 1,325원이 높은 금액으로 최저임금의 117.6% 수준이며 구 및 구가 출자•출연한 기관 소속 근로자가 적용대상이다.

생활임금이란 최저임금 이상으로서 최소한의 인간적 문화적 생활을 가능하게 할 목적으로 근로자에게 지급하는 임금을 말하며 중구는 근로자의 평균가계지출수준, 물가상승률 등을 반영하여 생활임금 수준을 결정했다.

부산 중구 생활임금 조례는 지난 1월 중구 의회 김시형 부의장이 대표발의하여 제정(2월)되었으며 부산을 포함한 영남권에서는 최초로 시행되어 그 의미가 크다.

김은숙 중구청장은 생활임금제의 시행으로 근로자의 실질적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민간부문까지 파급효과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전용배기자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