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경찰서, 북한이탈주민 위안의 밤 행사 개최추석을 맞아 보안협력위원회와 공동으로 자리 마련

2017-09-28 14:02:29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목포경찰서(서장 최인규)는
 2017. 9. 27(수) 오후 6시 목포경찰서 보안협력위원회와 함께 지역에 거주하는 북한이탈주민과 그 가족 100여명을 초청, 한가위를 맞아 위안의 밤 행사를 개최하여 그들의 아픔을 공감하고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추석명절을 맞아 고향에 가지 못하는 탈북민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합동 차례상을 준비했으며, 전남지방경찰청 홍보단의 특별공연과 난타공연(목포울림난타), 그리고 탈북민의 장기자랑 등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함께 했다.
 이날 최인규 서장과 보안협력위원회는 탈북민 김○○ 등을 위로하며 “목숨을 걸고 자유를 찾아 고향을 떠나온 만큼 앞으로도 열심히 생활하고, 이방인이 아닌 당당한 목포시민으로 지역사회에 정착하여 주기를 당부하였고,
 이에 탈북민을 대표하여 감사를 표하며 명절만 되면 고향생각에 가슴이 아파오는데 따뜻한 위로와 관심을 가져주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열심히 생활하겠다고 다짐하였다.

한성일 기자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