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경찰서, 총 609회 ‘교회 전문털이범’ 검거!

2017-06-19 16:01:03 by 금승한기자 기사 인쇄하기


-교회 262개소에 침입하여 총 609회 도둑질-

경주 경찰서(서장 양우철) 형사 2팀(팀장 김신도)는 교회만 골라 전문적으로 도둑질한 절도범 이 씨를 전격 검거했다. 

 이 씨는 2014년부터 경주 경찰서에 검거되기 전 2017년 6월까지 경상북도와 경상남도, 대구, 울산, 부산 등을 돌며 교회만 골라 총 262개소에 침입하여 609회에 걸쳐 1억 3천만 원 상당의 농산물을 절취하여 인근 식당에 판매했다. 

  이러한 사실을 입수한 경주 경찰서 형사 2팀 김신도 팀장은 교회 주변 CCTV를 분석하고 경찰에서 사용하는 동일수법 전과자 조회와 통신수사 등 최신 기법을 통해 피의자 이 씨를 포항터미널에서 매복 후 검거했다. 

 이 씨는 이날도 주거지인 경산에서 포항 일대 교회에 절도 행각을 하기 위해 포항으로 내려왔다가 최신기법을 통해 위치를 파악한 형사 2팀은 매복 후 피의자를 검거했다. 

 이번 사건은 경찰의 최신 수사기법과 경주 경찰서 형사 2팀의 빠른 정보력으로 신속하게 범인을 검거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최근 경주 경찰서는 양우철 서장 부임 후 크고 작은 사건을 신속하게 처리하고 있으며, 특히 경주 경찰서 형사 2팀은 조직폭력배가 활동할 수 없게 강력한 치안을 펼쳐 살기 좋은 경주시를 만드는데 일조해 시민들로부터 귀감을 사고 있다.

금승한기자(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