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중앙도서관, 인문학 특강‘달빛에 물든 신화’운영 신화 속에 담긴 인문학적 질문과 의미와 인간의 본성에 대해

2021-09-13 09:33:50 by 박건형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박건형기자= 부산광역시립중앙도서관(관장 임석규)은 10월 5일부터 10월 26일까지 매주 화요일 오후 7시 줌(ZOOM)을 활용해 인문학 특강 ‘달빛에 물든 신화’을 운영한다.

중앙도서관은 지역주민의 인문학적 소양 함양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매년‘교육사랑 인문학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특강에 애플 인문학당 민도식 작가가 신화를 통해 다양한 질문을 던지고 우리 삶에 어떤 의미가 있는지에 대해 이야기한다.

10월 5일에 ‘신화로 만나는 사랑과 행복’을 주제로 신화의 개념, 신화의 현대적 의미와 활용, 에로스와 프시케의 이야기를 풀어낸다.

12일에는 ‘신화로 만나는 인간의 운명’을 주제로 ‘시시포스의 형벌’과 ‘이카로스의 날개’ 이야기를 읽고 누구에게나 반복되는 일상과 운명을 견디는 힘 등에 대해 강의한다.

19일에는 ‘신화로 만나는 인간의 본성’을 주제로 ‘파에톤’과 ‘디오니소스’ 두 인물에 대해 각각 이야기한다.

26일에는‘신화로 만나는 영웅의 역할’을 주제로 ‘황금양털과 삶의 역할’, ‘이아손과 원정대’이야기를 통해 인생에서 모험과 영웅의 자격 등에 대해 알아본다.

참가 희망자는 9월 14일부터 중앙도서관 홈페이지(https://home.pen. go.kr/joonganglib)에서 신청하면 된다. 문의 평생학습과(☎250-0321~2)

임석규 부산중앙도서관장은 “이번 특강이 실리적 시대로 인해 소멸된 인간의 높은 정신성과 본성에 대해 성찰하고, 인문학적 통찰력을 깨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