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의회(행정문화위원회) & 부산경찰청 직장협의회 간담회」 개최

2021-02-24 14:33:46 by 윤한석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경찰청 직장협의회와 부산시의회 행정문화위원회 회장단이 23일 오후 '내실 있는 부산 자치경찰제 추진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부산경찰청 제공

 

 

【부산=IBS중앙방송】윤한석기자 =  2021. 2. 23.(화) 15:00 부산경찰청 직장협의회 사무실에서 부산시의회 행정문화위원회(위원장 김태훈)와 부산경찰청 직장협의회 회장단 간 ‘내실 있는 부산 자치경찰제 추진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간담회는, 부산시의회가 자치경찰제 조례제정 등 제도 도입‧시행 전반에 걸쳐 현장 경찰관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한 자리였다.
경찰관서별 직장협의회 회장들은 최일선 치안현장에서 근무하는 경찰관들을 대변하여 바람직한 자치경찰제의 모습과 현장의 애로사항 등을 시의원들에게 전달하였다.
부산경찰청 직장협의회 회장단은, 치안서비스의 품질을 높이기 위해 경찰업무와 연계‧협력할 수 있는 ‘구‧군별 24시간 상시 대응체제’ 구축 및 보호시설 확충 등 ‘경찰행정과 지방행정’의 업무협력 강화,
시민의 생명‧신체‧재산에 대한 중대‧긴급한 신고출동을 저해하는 자치단체사무의 자치경찰에 대한 전가 배제, 우수 경찰 인력 유인을 위한 자치경찰사무 담당 경찰관에 대한 사기진작 등을 건의하였다.
부산시의회 행정문화위원들은, 시민들은 자치경찰제 도입으로 국가경찰제와 차원이 다른 주민밀착형 맞춤형 경찰활동을 기대하고 있으므로 현장 경찰관들의 적극적인 자세를 당부하였다.
또한, 자치경찰로 업무 부담이 늘어날 수 있는 현장 경찰관들의 복지‧처우 등 사기진작 문제도 적극 검토 하겠다는 공감대를 형성하였다.
앞으로도 부산시의회와 부산경찰청 직장협의회는 부산 자치경찰제 조기 정착을 위해 더 자주 소통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