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진소방서, 전통시장 단독경보형감지기 비대면 기증 행사”

2021-01-13 15:53:25 by 이진수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이진수기자= 부산진소방서(서장 최대붕)는 금일 오후 본서 대회의실에서 이마트 문현점(점장 배기락)과 함께 단독경보형 감지기 기증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기증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하여 비대면으로 진행되었으며, 부산진소방서는 이번에 기증받은 단독경보형감지기(224개, 400만원 상당)를 관내 소규모 밀집 점포 및 시설 노후화 등으로 대형화재 위험성이 상존하는 전통시장에 배부할 계획이다.

한편 전통시장은 불특정 다수의 출입이 잦아 화재 발생 우려가 높고 노후화 된 점포가 밀집돼 있어 화재 발생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신속한 화재인지를 위해 감지기 설치의 필요성이 꾸준히 대두돼 왔다.

최대붕 부산진소방서장은 “전통시장은 전기·가스 등 화기취급이 많고 불특정 다수인의 출입이 잦고 점포가 밀집돼 있어 화재 발생 시 급격한 연소확대로 인해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초기에 화재발생 사실을 인지하여 대응하는 것이 화재피해를 최소화하는 최선의 방법이다.”라고 말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