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소방, 건조특보에 따른 산불취약지 대대적 산불예방 캠페인 실시

2021-01-05 16:28:22 by 윤한석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윤한석기자=  부산지역 지속되는 건조특보에 따라 화재위험 경보 발령(11.27.~ 12.24, 01.02 ~ )
의용소방대원 산불취약지역 예방순찰 및 산불예방 캠페인 활동 전개
부산소방재난본부(본부장 변수남)는 부산지역 건조특보 지속에 따라 화재위험 경보를 발령하는 한편 산불화재 방지를 위하여 산불취약지역 전역을 대상으로 동시 다발적인 예방순찰 및 산불예방 캠페인을 실시 중이라고 밝혔다.
화재위험 경보란 건조특보, 한파특보와 같이 기상특보가 발효되고 화재발생 위험성이 높을 때 주의, 경계, 심각의 3단계로 분류하여 소방본부장 또는 소방서장이 발령할 수 있다.
예방순찰 및 캠페인에는 소방공무원 및 의용소방대원 등 약 9,500여명이 동원되고 있으며, 주요등산로 및 산림인접지역 등을 대상으로 논·밭두렁 소각 · 텃밭 쓰레기 소각행위 단속 및 산불예방 캠페인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허가를 받지 않고 산림이나 산림인접지역에서 불을 피우거나 불을 들고 들어간 자, 산림에서 담배를 피우거나 담배꽁초를 버린 자 등은 『산림보호법』상 과태료 대상에 해당되며 위법행위 적발 시 1차 경고 후 2차 적발 이후부터는 증빙자료 확보 후 관할 구·군청에 통보할 계획이다.
부산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계속되는 건조특보로 인해 산불발생 가능성이 매우 높으므로 각별한 조심을 당부하며, 산불화재 대부분 입산자의 부주의에 의해 산불이 발생하므로 입산 시 라이터 등 인화물질은 소지하지 마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