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정소방서, 미륵사 관계인 비상소화장치함 교육 실시

2020-12-29 16:00:01 by 윤한석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윤한석기자=부산 금정소방서(서장 김우영)는 29일(화) 금정산 대표 전통사찰인 미륵사(대한불교조계종 제 14교구 범어사 말사)관계인을 대상으로 산불 등 화재로부터 전통사찰을 보호하기 위한 호스릴 비상소화장치함 사용법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미륵사는 지리적으로 산속에 위치하여 소방차량이 진입이 불가하며, 금정산 북문으로부터 도보로 20여분 올라가야 도달 할 수 있어, 화재가 날 경우 소방대가 도착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려 관계인의 초기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실제, ‵20년 4월 미륵사 주변에 산불이 발생하여 사찰로 번질 뻔한 사례가 있어, 화재 시 관계인이 사용가능한 소화설비 설치가 시급한 상황이었다.
이번 교육은 미륵사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하여 비상소화장치 사용 방법과 관리 요령 등 초기대응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김우영 금정소방서장은“산불 발생 시 관계인의 초기대응이 중요한 전통사찰에 비상소화장치함을 설치하여 금정산의 안전에 힘을 더하였으며, 이 사업이 더욱 활성화되어 소방차량 접근이 곤란한 다른 사찰에도 비상소화장치함 설치가 활성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