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역 올해 수능시험 지원자 27,529명

2020-09-22 10:05:06 by 박건형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박건형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지난 9월 3일부터 9월 18일까지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 결과, 부산지역의 지원자 수가 지난해 보다 3,372명(10.9%) 감소한 2만7,529명이라고 22일 밝혔다.

지원자 중 졸업예정자는 2만105명으로 지난해 보다 3,085명(13.3%)이 줄어들었고, 졸업생은 6,562명으로 380명(5.5%)이 감소했다. 반면 검정고시생은 862명으로 93명(12.1%)이 증가했다.

올해 선택유형별 지원 경향은 지난해와 비슷하다. 다만 수학 가형은 1.11% 증가했으며, 수학 나형과 과학탐구는 각각 1.47%, 0.08% 감소했다.

탐구영역별 선택 과목 지원 현황을 보면 사회탐구의 경우 사회․문화, 생활과 윤리, 한국지리, 세계지리 순으로 지원자가 많았다. 과학탐구는 생명과학Ⅰ, 지구과학Ⅰ, 화학Ⅰ, 물리학Ⅰ 순으로 지원자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탐구영역별 지원 경향의 가장 큰 특징은 지난해와 달리 생명과학Ⅰ의 지원자 수가 지구과학Ⅰ의 지원자 수를 넘어선 점이다.

또한, 직업탐구는 응시 인원이 지난해에 비해 75명 감소한 215명으로 매년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

제2외국어는 3,244명으로 지난해 3,493명보다 249명이 감소하는 등 지난해에 이어 줄어들고 있다.

부산시교육청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수능시험 지원자를 확정하면, 이달 말부터 지원자를 대상으로 시험장 배치, 수험번호 부여 등 수능 업무를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부산지역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지원 현황표.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