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소방서, 이번 추석 연휴는 주택용 소방시설로 마음을 전하세요.

2020-09-11 15:39:20 by 이진수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이진수기자 =   정부의 추석연휴 고향방문 자제방침, 기장소방서는 11일 부터 추석연휴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비대면 홍보 적극 추진
부산 기장소방서(서장 정영덕)는 11일부터 주택용 소방시설 자율설치 환경 조성을 위하여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비대면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화재발생 시 경보음으로 초기에 화재를 인지하고 대피할 수 있는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초기에 화재를 진압할 수 있는 소화기를 말하며, 단독경보형감지기는 방, 거실 등 구획된 실마다 설치, 소화기는 세대별, 층별 1개 이상 비치해야 한다.
2019년 부산 전체 화재(2,440건) 중 주택화재는 29%(706건)로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이에 기장소방서는 매년 사회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주택용소방시설의 무상보급(7,582세대), 홍보캠페인 등 주택용 소방시설을 적극적으로 보급・홍보해왔다.
그러나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고자 캠페인 등 대면 홍보를 자제하고 있으며, 현재 정부에서는 추석 연휴 민족 대이동으로 인한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여 고향 방문을 자제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기장소방서는 시민들이 가족・친지를 만나지 못하는 아쉬움을 달래고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하고 가족의 안전도 챙길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매체를 활용한 비대면 홍보를 추진하게 되었다.
정영덕 기장소방서장은 “모두의 안전을 위해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을 적극적으로 따라주시고,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 캠페인도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시기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방정책을 효과적으로 적용해 주택용소방시설의 설치율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