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진소방서,‘방치된 발코니형 비상구’추락사고 방지 안전점검

2020-09-08 19:11:42 by 이진수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이진수기자​​​​ =  부산진소방서(서장 최대붕)는 9월 8일부터 2개월간‘방치된 발코니형 비상구’추락사고 방지를 위한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지난 8월 울산 소재 다중이용업소 건축물 외벽에 방치된 비상구 발코니에서 건물 관계인이 사용중인 발코니가 붕괴되어 2명의 중상자가 발생한 사고를 계기로 실시하게 되었으며,
휴·폐업 상태의 다중이용업소 120개소를 대상으로 △ 대상별 비상구 발코니 설치 유무 확인 △ 방치된 비상구 유지·보수 안내 △ 위험성이 있는 비상구 폐쇄·철거 유도 △ 관계인 안전교육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부산진소방서 관계자는“휴·폐업한 다중이용업소의 경우 안전관리에 소홀한 경우가 많아 추락사고 발생 우려가 높다.”며, “이번 전수점검을 통해 건물 관계자께서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적극 협조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