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중앙도서관, 주제가 있는 인문학 프로그램 운영

2020-08-05 10:53:00 by 정종욱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정종욱기자 = 부산광역시립중앙도서관(관장 김영진)은 오는 8월 21일부터 9월 11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 중앙도서관 글빛터에서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주제가 있는 인문학 프로그램 ‘호모에티쿠스, 도덕적 인간’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중구 인문학당 달리와 연계해 총 4회에 걸쳐 진행된다. 참가자들에게 주제별 읽기자료를 제공한다.

8월 21일에 창원대 이성철 교수가 나와 그림과 호모에티쿠스에 대해 이야기한다. 8월 28일에는 인문학당 달리에 박선정 소장이‘주홍글씨’의 시대적 배경과 인간의 내면에 대해 함께 고민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9월 4일에 곽한영 부산대학교 교수가 역사적 재판 속 딜레마, 무엇이 정의인가? 를 주제로 강연한다. 9월 11일에는 부산카톨릭대학교 최정아 교수가 소설‘보바리 부인’에 나타난 인간의 욕망에 대해 이야기한다.

참가희망자는 8월 5일부터 중앙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선착순으로 20명을 모집한다. 문의 평생학습과(250-0321~2
김영진 관장은“이번 프로그램은 인문학의 기본인 인간에 대해 생각해보고 우리의 삶을 재조명해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