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남도장터 ‘휴가철 캠핑 먹거리’ 온라인 특판 비대면 수요 증가…캠핑 먹거리 상품 확대

2020-08-04 18:00:19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IBS중앙방송=전남본부】한성일기자 = 전라남도의 농수축산물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가 코로나19로 비대면 휴가를 즐기려는 30~40대 캠퍼들의 수요에 부합하기 위해 캠핑용 먹거리 온라인 특판행사를 추진한다.

전라남도는 최근 비대면 시대 새로운 휴가 트렌드로 캠핑과 차박(차에서 숙박을 해결 하는 것)의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남도장터에 ‘캠핑 먹거리’ 코너를 신설하고, ‘캠핑 식품 꾸러미’ 등을 입점시켜 오는 10일부터 31일까지 특판에 들어간다.

해당 상품에 대해서는 할인쿠폰이 발급되며 택배비도 무료로 제공된다.

남도장터는 캠핑 먹거리 판매 희망업체를 모집 중이다. 참여를 희망한 도내 농수축산물 및 가공식품 생산자는 오는 6일까지 시군을 통해 입점 신청하면 된다.

김경호 전라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최근 캠핑아웃도어진흥원이 밝힌 올 1분기 캠핑인구가 지난해 대비 10%, 소비활동은 30%이상 늘어났다”며 “전라남도는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믿을 수 있는 농수축산물로 만든 밀키트, HMR 등 캠핑 먹거리를 발굴해 신수요 시장을 적극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도장터는 6월말 기준으로 도내 소재 907개 업체가 입점해 농수축산물 및 가공식품 8천 535개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회원 수는 25만 명으로 올해 판매실적이 우수해 매출액을 150억 원에서 300억 원으로 상향 한 바 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