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新 예능 ‘퀴즈 위의 아이돌’7월 20일(월) 밤 8시 30분 첫 방송

2020-07-20 17:40:12 by 한수빈기자 기사 인쇄하기


사진 제공 | KBS 2TV ‘퀴즈 위의 아이돌’

【서울=IBS중앙방송】한수빈기자 = 오늘(20일) 밤 8시 30분 첫 방송하는 KBS 2TV 新예능 ‘퀴즈 위의 아이돌’(연출 박현진)(이하 ‘퀴즈돌’)은 다국적 K-POP 아이돌들이 퀴즈 우승을 차지하기 위해 불꽃 튀는 퀴즈 대결을 펼치는 예능 프로그램. 특히 첫 번째 게스트로 세븐틴 멤버 8명이 출격한다고 전해져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모인다. 세븐틴은 한국 생활 19년차의 버논에서 9년차의 준, 8년차의 디에잇과 조슈아까지 외국 국적의 멤버 4명이 포함된 다국적 아이돌. 이에 준과 조슈아는 한국 국적의 호시, 도겸과 함께 ‘굿 보이즈’ 팀을, 버논과 디에잇은 한국 국적의 승관, 디노와 함께 ‘도원결의’ 팀을 결성해 두 팀의 뜨겁게 폭발하는 승부욕과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퀴즈 대결이 스튜디오 현장의 공기를 더욱 달아오르게 만들었다는 후문.

이 날은 특히 ‘굿 보이즈’ 팀 호시와 ‘도월결의’ 팀의 버논이 한국어 대결 우승을 향한 승부욕을 제대로 불태웠다고 해 관심이 모인다. 특히 두 사람은 한국 대표와 외국 대표로 자존심을 건 박빙의 승부를 펼쳤다고. 호시와 버논은 누구보다 빨리 정답을 맞추기 위해 전광석화처럼 빠르게 손을 들고, 1초라도 먼저 일어나기 위해 엉덩이를 들썩이는 등 남다른 눈치력과 순발력을 발휘했다는 후문. 급기야 호시는 대결 도중 “그래. (어차피 우승은) 나라니까”라며 버논을 도발하는가 하면, 자신의 순서를 어필하며 비디오 판독까지 요청했다고 해 궁금증을 폭발시킨다.

그런 가운데 앞서 공개된 '퀴즈돌' 1회 예고편에는 긴장감 역력한 표정으로 퀴즈 대결에 한껏 몰입하고, 정답을 맞힌 짜릿한 기분에 스튜디오 현장을 질주하는 세븐틴의 넘치는 승부욕과 활약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방송 전부터 팬들의 기대지수를 한층 증폭시키며 ‘퀴즈돌’ 첫 방송만을 손꼽아 기다리게 한 바 있다.

이처럼 한부심을 제대로 폭발시킨 세븐틴의 호시와 버논의 활약은 어땠을지, 과연 우승을 거머쥘 첫 번째 퀴즈 대결의 승자는 누가 될지 오늘(20일) ‘퀴즈돌’ 첫 방송에 관심이 모아진다.

KBS2 ‘퀴즈 위의 아이돌’ 제작진은 “’퀴즈돌’ 첫 방송부터 국적을 뛰어넘는, 모두의 예상을 과감히 깬 박빙의 승부가 펼쳐진다”며 “시청자 여러분도 세븐틴과 함께 한국인에게도 새로운 기상천외한 한국어 대결을 펼치는 과정에서 온 가족이 즐기고 세대 간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짜릿한 빅재미와 색다른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KBS 2TV 新예능 ‘퀴즈 위의 아이돌’은 오늘(20일) 밤 8시 30분 첫 방송된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