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황칠, 1‧2‧3차 산업 융복합하여 육성한다 향토산업 육성사업 공모 선정, 완도황칠 융복합사업단 사무실 개소

2020-07-14 15:42:26 by 이정애 기자 기사 인쇄하기


 

[IBS중앙방송=전남본부】이정애기자 = 완도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2020년 향토 산업 육성사업에 ‘완도황칠 고부가가치 미래성장 융복합 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완도군의 대표 지역 특화품인 완도황칠을 1‧2‧3차 산업과 융․복합하여 육성하고자 공모하였으며, 사업 선정으로 완도황칠의 이미지 제고는 물론 상품화 지원, 홍보 활성화, 종합가공센터 건립 사업 등을 추진하게 된다.
 

완도군에서는 350여 농가가 약 1,368ha 면적에 황칠나무 211만 그루를 식재하여 재배 중이다.
 특히 해양성 기후의 영향을 받아 풍부한 일조량과 해풍으로 전국에서 가장 좋은 품질의 황칠을 생산하고 있다.
 완도황칠은 지난 2018년 ‘지리적 표시’에 등록되어 타 지역의 황칠과 구별되는 우수성과 전통성을 보유한 것으로 증명됐다. 

 한편 지난 7월 10일 완도황칠 융복합사업단 사무실을 개소하고 완도황칠 융복합 사업을 위한 업무를 시작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완도 황칠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다양한 황칠 건강 제품 개발을 통해 국민 건강 증진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