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악원 6월 정악단·창작악단 공연, 온라인 공연으로 창작악단 기획공연 ‘청춘, 청어람’, 온라인 공연으로 변경 진행해

2020-06-15 09:42:41 by 조이령기자 기사 인쇄하기



 【서울=IBS중앙방송】조이령기자 = 6월 중 선보일 예정이었던 국립국악원(원장 임재원) 정악단(예술감독 이영)의 올해 첫 정기공연인

 ‘조선음악기행-하늘 길을 걷다’와 창작악단(예술감독 계성원)의 기획공연 ‘청춘, 청어람’이

온라인 공연으로 변경해 선보인다.

국립국악원 정악단은 당초 오는 19일(금)과 20일(토) 양일간 예악당 무대에서 정기공연

 ‘조선음악기행-하늘 길을 걷다’를, 창작악단은 오는 26일(금)과 27일(토) 예악당에서 기획공연

 ‘청춘, 청어람’을 선보일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확산에 따른 정부의 수도권

국립문화예술시설 휴관 연장 조치에 따라 온라인 공연으로 변경해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정악단의 이번 정기공연은 하늘의 악사가 인간 세상에 내려와 풍류가무로 인간 세상을 위로하고

희망을 기원하는 내용을 담은 음악회로 구성해, 조선 초기 대표 궁중음악인 ‘여민락만’을 비롯해

‘가곡’과 ‘자진한잎’, ‘낙양춘’, ‘보허자’ 등의 정악의 대표 악곡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창작악단의 기획공연 ‘청춘, 청어람’은 국악관현악을 이끌 젊고 참신한 2명의 지휘자와

4명의 협연자를 발굴해 국립국악원 창작악단과 함께 색다른 음악적 해석을 더한 공연으로

관객을 찾는다. 지휘에는 윤현진, 박상후 지휘자가, 협연자로는 박수현(대금), 문세미(가야금),

이근재(피리), 김슬지(아쟁) 연주자가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이번 국립국악원 정악단과 창작악단의 온라인 공연 일정은 추후 국립국악원 홈페이지 등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며, 각 공연은 국립국악원 유튜브와 네이버TV 채널을 통해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문의 02-580-3300)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