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롯데마트·백화점 ‘대파 농가 돕기’ 특판 롯데마트 1+1 판매, 남도장터·롯데백화점 노마진 행사

2020-04-08 14:24:20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전남=IBS중앙방송한성일기자 =코로나19’로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 전라남도와 롯데마트·롯데백화점이 손잡고 전남산 대파 판매전에 나선다.

전라남도와 롯데마트는 학교급식 중단과 과잉생산으로 가격이 폭락해 이중고를 겪고 있는 대파 농가를 돕기 위해 9일부터 15일까지 ‘대파 농가 돕기 1+1 특판 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행사는 대파 1단을 사면 1단 더 주는 행사로 총 2단을 1천 980원에 살 수 있으며, 롯데마트 125개 전 지점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전라남도는 신안 대파 100톤과 친환경 학교급식 대파 10톤을 공수해 농가 돕기에 나선다.

이와 함께 롯데백화점 전국 35개 모든 지점과 온라인쇼핑몰 ‘엘롯데’, 전라남도 온라인 쇼핑몰인 ‘남도장터’(www.jnmall.kr)도 9일부터 22일까지 대파 2㎏당 1천 900원으로 노마진 행사를 공동으로 펼친다.

최근 대파 가격은 지난 2017년 도매가 1㎏당 2천 원에서 최근 들어 1천 40원까지 폭락했으며, 이달 중순까지 제 때 수확하지 못하면 꽃대(추대)로 인해 상품성이 떨어져 거래조차 할 수 없는 실정이다.

강종철 전라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대파 농가를 돕기 위해 대형 유통업체와 공동으로 진행된 이번 특판행사가 농가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덜어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전남산 농산물이 과잉생산, 소비부진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을 때 소비촉진 특판 행사를 통해 농가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