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코로나19 극복 취약계층학생 맞춤 지원

2020-04-06 10:05:42 by 윤한석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정종욱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상황에서 교육취약계층 학생들에게 다양한 지원책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부산시교육청은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학교(초·중 446교)의 취약계층 학생들의 복지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해당학교에 기 교부한 교육복지 사업비 중 최대 30% 범위 내에서 코로나19 극복 긴급지원비로 사용토록 했다.

해당학교는 전화나 SNS를 통해 취약계층 학생의 건강과 학습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여 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마스크와 위생용품, 생필품, 학습자료, 검사 및 치료비 등을 맞춤식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부산시교육청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위기아동 가정에 월드비젼부산지역본부와 함께 생계비 및 의료비(1,500만원)를, 롯데자이언츠와 함께 안경(360명)과 아동도서(5,800권) 등을 각각 지원할 예정이다.
원옥순 유초등교육과장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을 취약계층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고, 학습공백을 최소화하는데 학교와 지역사회 유관기관들과 힘을 모아 나가겠다”고 말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