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송정중, 급식실 식탁에 투명 칸막이 설치

2020-04-06 09:59:02 by 전성하기자 기사 인쇄하기





  【부산=IBS중앙방송】전성하기자=(교장 정현섭)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지난 2일 급식실 식탁에 투명 칸막이를 설치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개학 후 급식실에서 발생할 수 있는 학생과 교직원들의 밀접 접촉을 최소화하고 안전한 급식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

투명 아크릴은 학생들의 활동성을 고려하여 폭과 높이를 맞췄다.
이 학교는 투명 아크릴 칸막이 제작을 위해 부산지역 아크릴 전문기업인 ㈜영진아크릴(대표 최헌석)과 산학협력을 맺었다.

이 협약에 따라 학교 측은 원재료 비용과 설치를 담당하고, 영진아크릴은 아크릴 제조 기술로 투명 칸막이를 제작했다.
이 아크릴은 코로나19 상황 종료 후 미술 수업재료로 재활용할 예정이다

정현섭 교장은“기숙형 학교라는 학교 특성상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특히 안전 생활수칙을 준수하는 데 신경을 쓰고 있다”며“교직원 모두가 개학 후 학생들의 개인위생과 안전을 위해 더 세심하게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1. 교직원들이 투명 칸막이를 설치하는 모습
2. 투명 칸막이가 설치된 급식실 모습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