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다양한 장르 통달 역대 최고 앨범" 외신 극찬

2020-03-05 09:46:22 by 정 연기자 기사 인쇄하기


방탄소년단. (사진 =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IBS중앙방송】정  연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이 미국 전문 평론 사이트에서 최고 등급의 호평을 받고 있다.

3일(현지시간) 기준 미국의 전문 평론 사이트 '메타크리틱(Metacritic)'에 따르면, 지난달 21일 발매된 방탄소년단의 '맵 오브 더 솔 : 7'은 해외 유력 매체와 각종 평론 매체들의 종합 평가 결과 평점 83점을 기록했다. 최고 등급인 '전반적인 극찬'(Universal acclaim)을 받았다.

음악·영화·문화 각 분야의 전문가와 평론가들의 평가를 종합해 발표하는 전문 평론 사이트 '메타크리틱'은 앨범, TV 프로그램, 영화 등에 관한 리뷰에 대해 점수를 부여한다. 가중 평균을 적용해 하나의 단일 점수인 '메타스코어(Metascore)'를 발표하고 있다. 
 
메타스코어와 함께 가장 높은 등급인 '전반적인 극찬'부터 '전반적인 호평'(Generally favorable reviews), '평균 혹은 엇갈리는 평가'(Mixed or average reviews), '전반적인 혹평(Generally unfavorable reviews)', '압도적인 저평가(Overwhelming dislike)'까지 다섯 개 등급으로 구분해 평가한다.

이와 함께 미국 대중문화지 롤링스톤은 방탄소년단의 이번 앨범에 대해 "방탄소년단은 한국의 사운드를 기존의 방식과 타협하지 않고서도 미국 음악 차트 정상에 올랐다"며 "누구도 본 적 없는 세계적인 팝 돌풍을 일으켰으며, 그들만의 고유한 방식으로 승리를 거두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방탄소년단을 "위대한 팝 그룹"으로 지칭하며 "'맵 오브 더 솔 : 7'은 방탄소년단이 다양한 장르의 음악에 통달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역대 최고의 앨범"이라며 극찬했다.

미국의 엔터테인먼트 매체 버라이어티도 "새 앨범은 방탄소년단 그들 자신에게 경의를 나타낸다"며 "항상 함께하는 모습과 태도를 보여주면서 솔로곡으로 빛날 뿐 아니라 공동 작업이 눈에 띄는 앨범"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타이틀곡 '온(ON)'은 이 앨범이 팬들을 향한 격려이자 자신의 커리어에 대한 경의라는 것을 보여준다"고 언급했다.

미국 리뷰 전문 매체 컨시퀀스오브사운드(Consequence of Sound)와 스테레오검(Stereogum)을 비롯해 음악 전문 사이트 올뮤직(AllMusic) 등 평론 매체에서도 호평이 이어졌다.

컨시퀀스오브사운드는 "방탄소년단은 현재 팝 뮤직 신에서 가장 크고 흥미로운 가수이다. 새 앨범은 그들의 위치를 재확인 시켜주며 현명하게 미래를 내다본다"고 봤다. 스테레오검은 "방탄소년단은 현재 팝 역사의 비틀스"라고 평가했다. 올뮤직은 "방탄소년단은 매 앨범마다 자아 발견과 성숙의 길을 이어간다. 그들을 지지해 준 팬들을 잊지 않고 음악적인 기량을 또 한 번 보여줬다"고 평했다.

한편, '맵 오브 더 솔 : 7'은 국내는 물론 미국, 영국, 일본 등 세계 음악 차트 정상을 석권하며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한국 가수 최초로 4개 앨범 연속 미국 '빌보드 200' 1위를 비롯해 2개 앨범 연속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1위를 기록했다. '온'은 빌보드 메인 싱슬차트 '핫 100' 4위로 한국 그룹 최고 순위를 자체 경신했다.

 press016@naver.com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