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신종‘코로나바이러스’해양 방역 강화

2020-01-29 16:14:05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IBS중앙방송=호남본부한성일 기자 =목포해경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감염 확산 예방을 위해 해양방역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정영진)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와 함께 국내에서도 감염 확진 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해양 검역 및 방역 활동을 강화한다고 29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중국 후베이성 우한 시에서 발생하여 눈, 코, 입, 점막을 통해 바이러스가 침투돼 2~14일의 잠복기를 거쳐 발열과 기침, 폐렴, 호흡곤란 등의 호흡기 증상을 동반하는 바이러스로 예방이 무엇보다 필요하다.

이에 해경은 국내 어선을 비롯해 중국 식품 수입업체, 외국인 선원, 외국인 밀집지역 등을 대상으로 감염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한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중국어선 선체 및 선원 간 직접 접촉을 최소화 하고 검역 예방수칙을 준수해 나간다.

정영진 목포해경서장은 “생명안전을 위협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위생에 주의하고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