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태풍‘미탁’피해예방 총력 …큰 피해 없이 지나가

2019-10-04 14:33:28 by 한성일 기자 기사 인쇄하기


IBS중앙방송=호남본부한성일 기자 =제18호 태풍 ‘미탁’이 전남 서남해지역과 목포관내에 큰 피해를 주지 않고 지나갔다. 

    지난 2일부터 목포해경은 지역구조본부를 가동하여 24시간 구조대응태세를 유지하며 경보에 따른 근무인원을 증원시켜 태풍에 총력을 기울였다.

    특히, 태풍 이동속도를 미리 파악하여 각 파출소 전광판과 민간구조대원에게 문자를 발송과 위험 항·포구 순찰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고예방에 만전을 기했다.

    4일 채광철 목포해양경찰서장은 “해양종사자들의 성숙한 안전의식으로 태풍 피해가 최소화됐다”며 “앞으로도 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피해 최소화에 전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목포해경관계자는 태풍이 지나고 어선 출어 때나 양식장 등  해양종사자들에게 안전사고 주의를 당부했다.


 

  기사 태그:
  기사 카테고리: